두산, 현대백화점과 두타면세점 임대 계약 체결
이시은 기자 | see@chosun.com | 2019.11.12 18:21
Edited by 이도현 차장 | dohyun.lee@chosun.com
print인쇄 print공유하기
+ -
부동산 약 476억원, 유형자산 약 143억원 규모
내년 2월 28일 최종 취득 예정

㈜두산은 현대백화점 면세점과 두타면세점 매장 임대, 자산 양수도 등 상호 협력방안이 담긴 협약을 체결했다고 12일 밝혔다.

두산은 서울 시내 면세점 신규 특허 참여를 예고 중인 현대백화점 면세점에 두타면세점 매장을 임대하고, 차후 두타면세점이 보유하고 있는 재고자산과 유형자산을 양수도 할 예정이다.

현대백화점은 이번 협약을 통해 부동산 약 476억원, 유형자산 약 143억원을 포함해 총 618억6500만원을 두산 측에 지급하게 된다. 방식은 연간 임차료 약 100억원의 부동산 임대차 계약을 전제로, 취득예정일은 내년 2월 28일이다.

앞서 두산은 지난달 29일 중장기적 수익성 개선의 어려움 탓에 두타면세점 특허권을 반납하기로 했다.

양사는 향후 신규 특허 심사 일정에 맞춰 협약 이행에 따른 지속적인 소통을 이어나간다는 계획이다.

[인베스트조선 유료서비스 2019년 11월 12일 18:20 게재]

기사 목록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