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DC현대산업개발, 4000억원 유상증자 결의
이시은 기자 | see@chosun.com | 2020.01.10 17:44
Edited by 이도현 차장 | dohyun.lee@chosun.com
print인쇄 print공유하기
+ -
주주배정 후 실권주 일반공모 방식
대주주인 HDC도 참여 예정

HDC현대산업개발이 아시아나항공 인수 자금 마련을 위한 유상증자를 결의했다.

HDC현대산업개발은 10일 이사회를 열고 4000억원 규모의 유상증자 진행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방식은 주주배정 후 실권주 일반공모 방식이며, 신주 발행 수는 2196만9110주(총 발행주식의 50%)로 정해졌다.

예정 발행가액은 주당 1만8550원으로 납입일은 오는 3월13일이다. 최종 발행가액은 3월2일 확정하기로 했다.

증자엔 HDC현대산업개발의 대주주인 지주사 HDC도 참여할 예정이다.

HDC현대산업개발은 “인수 과정에서 재무건전성을 유지하고, 차입 규모를 줄여 이자 비용을 절감하기 위해 인수자금 중 일부를 유상증자 방식으로 조달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번 증자를 기점으로 HDC현대산업개발은 보유현금 5000억원, 공모 회사채 3000억원, 기타 자금조달 8000억원을 추가로 조달해 약 2조원의 인수자금을 마련한다는 계획이다.

[인베스트조선 유료서비스 2020년 01월 10일 17:43 게재]

기사 목록으로